(유엔본부=연합뉴스) 이귀원
Posted on: October 11th, 2018 by admin No Comments

(유엔본부=연합뉴스) 이귀원 광주출장샵 특파원 =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의 대북제재를 둘러싼 강원도출장샵 논란이 갈수록 격화하고 있다. 지난 6월 싱가포르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간의 첫 북미정상회담 이후 노출되기 시작한 미국과 중국·러시아 간 갈등이 17일(현지시간) 안보리 회의에서 공개적으로 분출된 것이다. 북한 춘천출장샵 비핵화를 위한 북미 협상이 교착국면을 벗어나지 못하는 가운데 미국은 북한의 실질적 비핵화 조치가 있을 때까지 제재 지속을 강조하고 있지만 중국과 러시아는 제재 완화 남원출장샵 또는 해제를 요구해왔다. 이 같은 갈등이 대북제재 나주출장샵 이행을 담당하는 안보리 산하 대북제재위원회의 보고서 채택을 놓고 증폭된 부산출장샵 것으로 보인다. 안보리는 대북제재위 소속 전문가 패널이 작성한 보고서를 이달 초 채택할 계획이었지만 러시아가 자신들의 제재위반 내용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고 나서면서 보고서 채택이 이뤄지지 못하고 있다. 특히 미국은 러시아의 압력으로 보고서에서 러시아의 제재위반 부분이 삭제된 수정안이 나왔다면서 수정 보고서의 채택을 막고 있다. 이 같은 상황에서 9월 안보리 순회 의장국을 맡은 미국이 ‘비확산과 북한’을 주제로 안보리 긴급회의를 소집한 것이다. 제재위반 행위는 물론, 창원출장샵 제재 완화 주장에 대해 쐐기를 박겠다는 미국의 의지가 들어간 것으로 보인다.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 대사는 러시아가 대북제재를 위반하고 이를 속여왔다면서 러시아를 매개로 제재위반 행위에 대한 맹공을 퍼부었다. 러시아 국민이나 관련 단체 등이 해상에서 선박 간 이전 방식으로 북한에 정제유 등 금수품목을 이전하는 데 관여했고, 러시아가 이를 묵인, 방조 또는 지원했다는 혐의를 두고 있다.

Tags: , , ,

Leave a Reply

 
Choose Language

424-333-4444

 
   
 
 
© Copyright 2015 American Global Group – ALL RIGHTS RESERVED Website Design and Developed By Web Optima, LLC | Read website Terms and Conditions